안녕하세요! 송가지가지입니다.

 

며칠 전에 오랜만에 나홀로 등산을 다녀왔습니다!

 

이번에 다녀온 곳은 경기도 하남시와 광주시에 

걸쳐있는 검단산이라는 곳으로 서울에서 멀지 않아

서울 근교 등산 코스로도 잘 알려진 곳입니다.

 

(코스)

 

애니메이션 고등학교(출발지)- 헬기장-정상

-약수사거리-안창모루-하남시버스환승공영차고지

 

소요시간 3시간 8분

휴식시간 32분

이동거리 6.7km

 

저는 집에서 애니메이션 고등학교 까지 버스를

타고 갔습니다. 정류장에서 내린 후 고등학교

뒷편으로 이동해 등산 용품점들이 모여있는 곳을

따라가다 보면 이런 길을 만날 수 있습니다.

 

저 계단을 올라가면 본격적인 등산로가 나옵니다.

 

초반에는 소나무들이 밀집해 있고 길도 평지가

많아서 힘들지 않고 가볍게 다리를 풀면서 

걸어가기 좋았던 것 같습니다.

 

저 검단산 표지가 나온 이후로부터

조금씩 경사로 길이 나오기 시작한 것 같아요.

 

이 쪽 나무들은 길게 쭉쭉 뻗은 나무들이여서

미국의 국립공원에 온 듯한 느낌을 주었어요.

 

경사로가 시작되서 힘은 들었지만 

나무 보는 재미로 신나게 걸었습니다.

 

아침에 밥을 안먹고 나와서 산 오른지 얼마 되지 

않아서 도시락을 열었습니다.

 

김밥은 용기를 들고 김밥가게에 가서 포장해왔고

집에서 구운계란 두개와 과일, 커피등을 챙겨왓어요.

 

혼자왔는데 참 알차게 도시락 챙겨온

제 자신이 너무 웃겼어요ㅎㅎ

이정도면 산에 먹으러 가는줄 알겠죠?ㅎㅎㅎ

 

산 중반까지 오르는데 경사가 꽤 난이도가 있어요.

경사가 가파르기도 하고 돌도 많이있어서

미끄러운 운동화는 조금 힘들 것 같다는 생각이

들었습니다.

 

중반 이후에는 살짝 쉬어갈 수 있는 구간이 나오는데

이 곳에서 숨을 고른 후 다음 구간을 향했습니다.

 

이 곳이 아마 정상가기 직전에 가장 힘든 구간이

아니였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경사가 굉장히 심하고 굽이 굽이 돌아가는

길이었는데 이 곳에서 몇 번을 쉬었는지 

기억이 잘 나지 않네요ㅎ

 

이 계단이 검단산 정상으로 향하는

가장 마지막 계단이었습니다.

 

오랜만에 나홀로 등산이었는데 무사히 정상까지

잘 도착했습니다.

 

저기가 북한강, 팔당호 지점이었던 것 같아요.

정말 너무 멋있어서 한참을 서서 바라보다 

왔습니다. 

 

정상에서 싸온 도시락도 먹고!

(젓가락도 챙겨왔죠 :) )

 

정상까지가 등산에 절반이니

나머지 절반을 채우러 다시 길을 나섰습니다.

 

혼자가다보니 사진찍어줄 사람이 없어서

저 혼자 저렇게 셀카로 찍어봤어요ㅎㅎ

 

내려가는 길은 올라왔던 길과 다른 길로

내려가보기로 했어요.

 

뭔가 왔던 길로 가는 것이 가장 안전하고

길을 헤메지 않아도 되니 좋지만

뭔가 그냥 궁금하더라구요! 

이 쪽으로 가면 어떨까 하고ㅎㅎ

 

이 쪽 길은 내려가는 길이 되게 미끄러웠어요.

제가 올라온 길보다 등산객들이 많이 없어서

나뭇잎도 많이 쌓여있었고 굉장히 고요했어요.

 

제가 내려오는 곳을 이 길로 오길 잘했다라고

생각한 이유 바로 이 풍경이였어요.

 

팔당대교가 보이는 전망이었는데

저 할아버지와 잠시 얘기를 나눠보니 이 곳이

검단산에서 가장 풍경이 멋진 곳이라고 

말씀해주시더라구요ㅜㅜ

 

여기서 입벌리고 풍경 좀 보다가 왔습니다ㅎ

 

멋진 풍경 뒤에는 경사 급한 절벽이 저를 기다리고 

있었습니다.ㅎ 등산화 안 신었으면 절대 

못 내려갔을 길이예요.

 

이 길로 계속해서 내려가는데 만난 등산객은

10분도 채 되지 않았던 것 같아요.

 

나만의 시간을 가지기 최고의 등산로!

 

다 내려오니 등산로라고 생각이 들지 않는

마을 같은 곳이 나오더라구요ㅎㅎ

 

좀 당황했지만 무사히 내려왔으니!!

다행이예요ㅎㅎ

 

올라오는 길은 등산객도 좀 있는 편이고 길이 잘

닦여있지만 내려오는 길은 사람도 거의 없고

외진 길들이여서 조금씩 겁이 날 때도 있었어요.

 

여자분 혼자 가시기에는 조금 위험할 수도 있으니

멋진 풍경을 보고 싶으시다면 보고 나서 다시

왔던 길로 돌아가시는게 나을 것 같다는 생각도

들었습니다.

 

이쪽 길로 내려와서 10분 정도 걸으면

버스 환승 차고지가 있어서 버스도 골라 탈 수 있고

편했습니다.

 

검단산 서울에서 멀지 않으니 한번씩

가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!

 

오늘도 제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!

 

▶︎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버튼과

구독하기 부탁드려요!

 

 

  1. Harrison KIM 2020.04.16 18:10 신고

    혼자만의 등산의 매력을 느끼셨을것 같아요!! 저도 혼자서 등산을 한번씩
    오르는데 힐링도 되면서 나만의 감정 컨트롤도 좀 하고 잡생각들도
    정리가 되는 듯하고... 뭐 이런저런점에서 아주 좋더라구요! ㅋㅋㅋ

    • 송가지가지 2020.04.20 14:10 신고

      혼자 시간보내는게 조금 외로워도 좋은 점들이 많이 있더라구요ㅎㅎ 셰프님 말씀대로 생각정리도 할 수 있고 감정정리도 하고 왔거든요ㅎㅎ 저에게는 유익한 시간이였습니다! :)

  2. 함스타 2020.04.16 18:24 신고

    우와 세시간코스를 완주하셨다니 대단하세요👏 저는 등산을 하면 두시간 정도 하는데 두시간만 해도 다리가 후들후들 거리던데 송가지가지님 체력 부럽네요😝

    • 송가지가지 2020.04.20 14:10 신고

      아니예요ㅎㅎ 저도 등산 잘 하지못했는데 꾸준히 하다보니 조금씩 늘고 있는 것 같더라구요!ㅎㅎㅎ저도 하산할테는 다리가 후덜덜해요,,ㅋㅋㅋㅋ

  3. 자연과김뽀 2020.04.16 21:15 신고

    세시간코스 정말 대단하십니다! ㅎㅎ 중간중간 정말 체력비축을 해줘야 할것 같아요! 뿌듯한 등산 되셨을것 같습니다 :)

    • 송가지가지 2020.04.20 14:11 신고

      그래서 저도 올라갈때마다 잠시 휴식을 하면서 올라가곤해요! 오버페이스로 올라가면 금방 체력이 떨어지더라구요!ㅎㅎㅎ

  4. 아이루스 2020.04.17 00:01 신고

    나홀로등산... 멋지네요

  5. 정보문지기 2020.04.17 11:37 신고

    유용한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
    오늘은 가장 행복 하루되세요~~^^

  6. 2020.04.20 00:30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7. 맹모 일기 2020.04.20 16:23 신고

    정상에서 먹는 김밥은 어떤 맛일까요
    잘보고 갑니다

    • 송가지가지 2020.04.29 22:39 신고

      정상에서 먹는 김밥은 정말 최고입니다! 메뉴가 김밥이 되었던 라면이 되었던 내가 힘들게 올라온 보람을 정상에서 밥먹을때 느낄 수 있거든요! :)

  8. HFilm 2020.04.20 18:06 신고

    와 등산하면서 먹는 도시락 얼마나 맛있을까요ㅋㅋㅋ
    저도 등산하려면 조금 버스를 타고가야해서 자주 안가게 되네요 😂
    맛저하세요!

    • 송가지가지 2020.04.29 22:39 신고

      등산할 때 먹는 도시락이 최고예요! ㅎㅎㅎ 등산은 집 주변에 산이 있는게아니라면 찾아가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어서 가기 힘든 것 같아요ㅜ 제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! :)

+ Recent posts